Skip to content
조회 수 21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Extra Form
뉴스출처 https://www.msn.com/ko-kr/news/world/wp-...ar-BBZlbl9
 
 
신화연합© 제공: 세계일보 신화연합

전 세계적인 우려를 낳고 있는 이른바 ‘우한 폐렴’의 원인으로 지목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는 중국의 기밀 생화학무기 개발 프로그램과 연루됐을 수도 있다는 의혹이 24일(현지시각)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WP)에 의해 제기됐다.

 

WP는 이날 자유아시아방송(RFA)을 인용해 중국의 가장 선진화된 바이러스 연구소가 우한에 위치해 있다고 보도했다. 

 

RFA는 앞서 2015년 우한의 지역방송에서 이처럼 보도한 바 있다고 전했다.

 

이 연구소는 치명적인 바이러스 무기를 운용할 수 있도록 중국에서 유일하게 공인된 곳이라는 게 RFA의 설명이다.

 

RFA는 “우한 폐렴의 원인이 된 변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중국의 기밀 생화학무기 개발과 관련이 있어 보인다”고 의심했다.

 

WP는 이 같은 의혹과 관련, 중국의 세균전에 대해 연구해온 전 이스라엘 군사정보 장교 다니 쇼함 박사(미생물학 전공)와의 이메일 인터뷰를 통해 다시 한 번 확인됐다.

 

쇼함 박사는 문제의 연구소가 중국의 기밀 생화학무기 개발 프로그램과 관련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WP에 “연구소의 일부 시험실은 최소한 중국의 박테리아 연구·개발(R&D)에만 이용되지 않았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쇼함 박사에 따르면 중국에서 생화학무기 개발은 보통 민간·군사 연구방식으로 병행 추진되고 있으며, 굉장히 은밀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WP에 따르면 중국은 과거부터 생화학무기의 보유를 부인해 왔는데, 미국 국무부는 지난해 중국이 기밀 생화학전에 연루돼 있을 것이란 내용의 보고서를 내기도 했다.

 

WP는 이 같은 사항에 대해 주미 중국 대사관에 질의했으나 답변을 내놓지 않았다고 전했다. 

 

한편 중국 당국은 우한 폐렴의 정확한 감염 경로에 대해 설명하고 있지 않은 상황이다.

 

앞서 중국 질병예방통제센터 측은 우한 폐렴이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처럼 박쥐에서 발원했으며 사람에게 전염되는 과정에서 미지의 중간 숙주가 있을 가능성이 크다는 연구 결과를 내놓은 바 있다. 

 

앞서 확진 환자로부터 분리한 바이러스 샘플을 통해 병원체를 추출하는 데 성공한 다른 일부 중국 과학자도 이 병원체가 박쥐에서 뱀, 인간 순으로 전염됐을 것이란 분석을 내놨다. 이 같은 연구 결과는 지난해 12월 국제학술지 바이러스학스저널(JMV)에 실린 바 있다.

 

현재까지 이번 폐렴은 박쥐와 뱀 같은 야생동물의 고기가 거래되는 우한의 화난 수산물 도매시장이 최초 발원지로 지목되고 있다.

 

이에 중국 당국은 지난 23일 오전 10시를 기해 우한을 대상으로 이른바 ‘도시 봉쇄령’을 내렸다. 우한을 드나드는 모든 운송수단과 대중교통 수단의 운항을 중단하는 조치다.

 

실제로 모든 항공편은 물론이고 기차, 장거리 버스와 선박 등이 운항을 중단했고, 당일부터 군인이 도열해 우한 출입을 통제하기도 했다.

 

아울러 당국은 “시민들은 특별한 사정 없이 우한을 떠나지 말아달라”고도 당부했다.

 

26일 정오 기준 중국 관영방송은 현지에서 1975건의 확진 환자가 확인됐고, 이 중 56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장혜원 온라인 뉴스 기자 hodujang@segye.com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사이트 날짜 조회 수
621 프리메이슨(일루미나티) [단독]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발생 전, 우한의 위험한 병원체 연구소 2020.02.02 189
» 프리메이슨(일루미나티) WP “'우한 폐렴' 中 기밀 생화학무기 개발에 연루됐을 수도” 의혹 제기 2020.02.02 214
619 프리메이슨(일루미나티) "우한폐렴은 中 생화학 무기, 페북 가짜계정까지"…괴소문 '일파만파' 2020.02.02 235
618 이슬람 할랄단지도 무당 최순실의 작품인가? 2016.11.17 2788
617 프리메이슨(일루미나티) 오바마 정부, 성경적 가치관 가진 단체와 계약 금지 2016.11.15 2902
616 프리메이슨(일루미나티) 힐러리의 이메일은 무슬림형제단인 에버딘(E-mail 스캔들)이 받았는데, 박근혜의 이메일을 받은 최순실은 정부로고에 이슬람 상징 초생달을 넣었다?: 최순실과 이슬람(사이비종교-이단)의 커넥슨 2016.11.06 2877
615 프리메이슨(일루미나티) 정부 로고 이슬람상징 초생달로 변경…최순실의 힘? 2016.11.06 3319
614 프리메이슨(일루미나티) 美 '사탄의 신전' 초등교 방과후 교실 '사탄클럽' 개설 나서 2016.08.03 4107
613 공산당 동성애·동성결혼 옹호하는 교과서 2016.06.29 4663
612 이슬람 이혜훈 의원 “정부 주도 차별금지악법 배후에는 UN 사무총장이 있다” 2016.06.07 4572
611 땅굴 석촌지하차도 중앙기둥 수십개 기울어졌다 2015.05.20 5150
610 땅굴 천안 삼성대로 '같은 장소 또 싱크홀' 2015.05.04 5648
609 땅굴 잠실 싱크홀 발생 또...석촌호수 부근 신천 새마을시장 근처... 2015.04.30 23:17 2015.05.04 6002
608 땅굴 충적층 위의 아찔한 도시, 싱크홀 '대란'의 진실 2015.04.15 6013
607 땅굴 박원순 시장 새 공관 이사…전세 28억 호화 논란 2015.04.11 5741
606 이슬람 정부 주도 '할랄' 바람 이대로 좋은가? 2015.04.11 6116
605 땅굴 용인 도로공사 현장 붕괴 사고, 추가 인명피해 없어…경찰 수사 본격화 2015.03.27 5553
604 땅굴 서울시청광장 구국기도회(남침땅굴과 국가안보를 위한, 2014년12월27일 토요일 오후1~5시) 안내 2014.12.23 9317
603 공산당 차별금지 표방하면서 차별하자는 법, 군인권기본법안(심상정의원 등 11인) 발의: 입법예고기간20141204~1218일 2014.12.15 6745
602 공산당 백군기 "국방부가 '땅굴 괴담'에 단호 대처해야" 2014.12.09 7902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3 Next ›
/ 3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