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조회 수 836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Extra Form

그 아픔 빛나도록 서러운 찬란함이 앞을 비추일 때
끊어지는 숨 따라 이어지는 그 길,
아 ! 배고픔과 눈물이 거기에 흐를지라도
십자가만 보인다면 갈 수 있으리 
그 곳에.




 

 

 

 

 

 

Down the Via Dolorosa in Jerusalem that day The soldiers tried to clear the narrow street But the crowd pressed in to see. The Man condemned to die on Calvary.

 

 

 

 

 

 

 

 

 

 

 

 

 

 

 

He was bleeding from a beating, there were stripes upon His back. And He wore a crown of thorns upon His head And He bore with every step. The scorn of those who cried out for His death Down the Via Dolorosa called the way of suffering Like a lamb came the Messiah, Christ the King, But He chose to walk that road out of His love for you and me. Down the Via Dolorosa, all the way to Calvary. Por la Vía Dolorosa triste día en Jerusalén, los soldados le abrían paso a Jesús más la gente se acercaba para ver al que llevaba aquella Cruz. Por la Vía Dolorosa que es

그 날 예루살렘 고난의 길 오르 실 때 병정들은 좁은 그 길 트려 했지만 갈보리에서 사형 당 할 그 자 보려 무리들이 밀려 들었다네. 등에 채찍 맞아 피 흘리는 사람의 머리에 가시 면류관 씌어졌고 죽어라 깔보며 외치는 소리를 뚫고 한 걸음 씩 걸어 나가셨던, 고난의 그 길이라 불리우는 비아 돌로로사로 그리스도 왕 메시아는 어린 양처럼 오셨지만 당신과 나를 사랑하사, 피흘리며 갈보리 그 고난의 길을 끝까지 걷기로 선택하셨습니다 그 날 예루살렘 고난의 길 오르 실 때 병정들은 좁은 그 길 트려 했지만 갈보리에서 사형 당 할 그 자 보려 무리들이 밀려 들었다네. 고난의 그 길이라 불리우는 비아 돌로로사로 그리스도 왕 메시아는 어린 양처럼 오셨지만 당신과 나를 사랑하사, 피흘리며 갈보리 그 고난의 길을 끝까지 걷기로 선택하셨습니다 모든 사람의 영혼을 정결케 할 피가 예루살렘 심장 그 길에 뿌려지는 동안, 고난의 길이라 불리우는   비아 돌로로사로 그리스도 왕 메시아는 어린 양처럼 오셨지만   당신과 나를 사랑하사 갈보리로 가는 비아 돌로로사를 끝까지 선택하십니다.

 

 

 

 

 

 

la vía del dolor como oveja vino Cristo Rey Señor y fue Él quien quiso ir por su amor por Tí, por mí por la Vía Dolorosa al Calvario y a morir. The blood that

 

 

 

 

 

 

 

 

 

 

 

 

 

 

 

 

would cleanse the souls of all men Made its way through the heart of Jerusalem. Down the Via Dolorosa called the way of suffering Like a lamb came the Messiah, Christ the King But He chose to walk that road out of His love for you and me Down the Via Dolorosa, all the way to Calvary. ou ou ou. y su frente con espinas coronó paso a paso el cargó toda culpa que su muerte perdonó Por la Vía Dolorosa que es la vía del dolor como oveja vino Cristo Rey Señor y fue Él quien quiso ir por su amor por Tí, por mí por la Vía Dolorosa al Calvario y a morir.




Down the Via Dolorosa in Jerusalem that day
The soldiers tried to clear the narrow street
But the crowd pressed in to see
The Man condemned to die on Calvary



He was bleeding from a beating,
there were stripes upon His back
And He wore a crown of thorns upon His head
And He bore with every step
The scorn of those who cried out for His death

Down the Via Dolorosa called the way of suffering
Like a lamb came the Messiah, Christ the King,
But He chose to walk that road out of
His love for you and me.
Down the Via Dolorosa, all the way to Calvary.





















The blood that would cleanse the souls of all men
Made its way through the heart of Jerusalem.


Down the Via Dolorosa called the way of suffering
Like a lamb came the Messiah, Christ the King
But He chose to walk that road out of His love for you and me
Down the Via Dolorosa, all the way to Calvary.

Por la Vía Dolorosa triste día en Jerusalén,
los soldados le abrían paso a Jesús
más la gente se acercaba
para ver al que llevaba aquella Cruz.  


Sus espaldas sangrentadas
por azotes de dolor,
y su frente con espinas coronó
paso a paso el cargó
toda culpa que su muerte perdonó

Por la Vía Dolorosa
que es la vía del dolor
como oveja vino Cristo Rey Señor
y fue Él quien quiso ir
por su amor por Tí, por mí
por la Vía Dolorosa
al Calvario y a morir.


Por la Vía Dolorosa
triste día en Jerusalén,
los soldados le abrían paso a Jesús
más la gente se acercaba
para ver al que llevaba aquella Cruz



Por la Vía Dolorosa
que es la vía del dolor
como oveja vino Cristo Rey Señor
y fue Él quien quiso ir
por su amor por Tí, por mí
por la Vía Dolorosa
al Calvario y a morir.


La sangre que hoy nos limpia por fe
fue derramada por Él,
en Jerusalén

Por la Vía Dolorosa
que es la vía del dolor
como oveja vino Cristo Rey Señor
y fue Él quien quiso ir
por su amor por Tí, por mí
por la Vía Dolorosa
al Calvario y a morir.


그 날 예루살렘 고난의 길 오르 실 때
병정들은
좁은 그 길 트려 했지만
갈보리에서 사형 당 할
그 자 보려
무리들이 밀려 들었다네.

등에 채찍 맞아 피 흘리는
사람의 머리에 가시 면류관 씌어졌고
죽어라 깔보며 외치는 소리를 뚫고
한 걸음 씩 걸어 나가셨던,


고난의 그 길이라 불리우는
비아 돌로로사로
그리스도 왕 메시아는 어린 양처럼 오셨지만
당신과 나를 사랑하사,
피흘리며
갈보리 그 고난의 길을
끝까지 걷기로
선택하셨습니다

그 날 예루살렘 고난의 길 오르 실 때
병정들은
좁은 그 길 트려 했지만
갈보리에서 사형 당 할
그 자 보려
무리들이 밀려 들었다네.


고난의 그 길이라 불리우는
비아 돌로로사로
그리스도 왕 메시아는 어린 양처럼 오셨지만
당신과 나를 사랑하사,
피흘리며
갈보리 그 고난의 길을
끝까지 걷기로
선택하셨습니다

모든 사람의 영혼을 정결케 할 피가
예루살렘 심장 그 길에 뿌려지는 동안,


고난의 길이라 불리우는  
비아 돌로로사로
그리스도 왕 메시아는 어린 양처럼 오셨지만  
당신과 나를 사랑하사
갈보리로 가는 비아 돌로로사를
끝까지 선택하십니다.






라틴어 비아돌로로사 (Via Dolorosa)는 "슬픔의 길"이라는 뜻으로서 빌라도 법정에서 골고다 언덕에 이르기까지의 십자가 수난의 길을 말한다.
이 길은 본디오 빌라도에게 재판을 받으신 곳으로부터 십자가를 지고 골고다로 향해 걸으시던 약 800 m 의 길, 그리고 골고다에서의 십자가 처형에 이르기 까지의 전 과정을 말하고 있다.
 
이 길은 복음서에 근거한 역사적인 길이라기보다는 순례자들의 신앙적인 길로써 14세기 프란시스컨 수도사들에 의해 비로소 확정된 길이다.
 
오늘날 순례자들이 걷는 이 길에 마련된 14개 장소는 18세기에 와서야 확정된 것이며, 19세기 이후 고고학 발굴을 통하여 일부는 확정되기도 하였다.
 


동영상출처: http://www.youtube.com/watch?v=tSvyuCaL9pc&feature=related
관련사이트: www.chripol.net

 

  1. 부여 궁남지 땅굴탐사: 민들레와 그리움

    지난 2019년 4월 30~31일까지 일박이일의 일정으로 공주부여 땅굴 탐사에 나섰다. 이 영상은 그 탐사 결과를 보여주지는 않는다. 그러나 탐사 내내 나를 사로잡고 있었던 역사 의식 속의 백제 도읍지들 중의 일부가 보여진다. 금강...
    Date2020.02.01 Category땅굴 Views19
    Read More
  2. 두 분 장군 님께 드리는 노래

    두 장군 님께 드리는 노래: 위 영상에서 제작자는 하루 하루 끊임없이 이어지는 지난 수년 간의 탐사에서 오는 모든 정서를 외로움과 한 이라는 낱말로 갈무리 하면서, 이것을 담아내는 노래 가락으로 박강서의 '오직 그대...
    Date2020.01.30 Category땅굴 Views29
    Read More
  3. No Image

    어느 무덤, 남침장거리 땅굴광장 위에서

    어제(8일)도 탐사를 이어 갔습니다. 30~40미터 떨어진 좌우 웅장한 시설들 지하에 있는 땅굴광장들에 대한 간접 다우징 반응들을 확인한 그제 7일의 석산 탐사에 놀라운 발견들이 이어졌습니다. 아직도 그 크기를 믿지 못하고 있는 만 ...
    Date2015.03.09 Category기타 Views1554
    Read More
  4. No Image

    세월호: 잊지 않을 께

    인생을 살아 감에 있어서 꼭 필요한 것은 기억과 망각이다. 망각이 불 가능하면 기억도 없고 기억이 불 가능하면 망각도 없다. 기억 할 수 없으면 그것을 일러 노망들었다고 한다. 이른바 치매 이다. 그러나 잊어 버릴 수 없으면 그것을 일러 '상사병' 또...
    Date2014.06.09 Category기타 Views2385
    Read More
  5. No Image

    내가 꿈꾸는 그 곳은 ...

    --> (내가 꿈꾸는 그 곳 - 배송희) 우리는 지난 부안의 피흘림 속에서 영남 패권(을 조정하는 일루미나티 프리메이슨 위장이슬람)의 사악함을 맛 보았습니다. 우리는 지난 부안의 절규 속에서 영남 패권(을 조정하는 일루미나티 프리메이슨 위...
    Date2014.05.06 Category기타 Views2069
    Read More
  6. No Image

    진화론과 접신론의 회화적 상상, 오딜롱 르동의 작품 세계

    [정석범의 Mystic Art Story] 진화론과 접신론의 회화적 상상, 오딜롱 르동의 작품 세계 여기 비올레트 에망(Violette Heymann)이라는 한 소녀의 초상이 있다. 화려한 색채가 인상적인 이 그림은 초상화치고는 참 특이하다. 초상화 하면 모델이 ...
    Date2012.08.07 Category회화 Views4428
    Read More
  7. No Image

    콘도르여 안데스로 데려가 주세요(엘콘도 파사)

    콜카 협곡을 날고 있는 안데스 콘투르 스페인 총독에 의해 능지처참 형을 당하고 있는 콘도르상키(José Gabriel Condorcanqui 또는 Túpac Amaru II, 1742 ~ 1781) 그들이 그를 때리려 하나 때릴 수 없고 그들이 그를 찢으려 하나 찢을 수 없고...
    Date2012.04.21 Category음악 Views6642
    Read More
  8. No Image

    하기아 소피아(거룩한 지혜)

    ← exam.mp3는 실행할 mp3파일주소입니다. ← exam.ogg는 실행할 ogg파일주소입니다. 죄송합니다. 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가 audio 태그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 비잔틴 음악: http://www.grkat.nfo.sk/eng/music.html "그 교회(하기...
    Date2012.04.21 Category기타 Views5078
    Read More
  9. No Image

    Via Dolorosa_고난의 길(아! 그 갈보리)

    그 아픔 빛나도록 서러운 찬란함이 앞을 비추일 때 끊어지는 숨 따라 이어지는 그 길, 아 ! 배고픔과 눈물이 거기에 흐를지라도 십자가만 보인다면 갈 수 있으리 그 곳에. Down the Via Dolorosa in Jerusalem that day The...
    Date2012.04.07 Category음악 Views8363
    Read More
  10. No Image

    꽃들의 생명(꽃피는 순간들)

    무슬림들이 알라는 위대하다 라고 외치며, 살아있는 기독교인의 목을 썰어 잘라내는 동영상을 보고나서, 나는 그 동영상을 보지 말아야 했다고 후회 했지만 이미 본 것을 어찌할 수 없었습니다. 눈을 씻고 싶어 피어나는 꽃들의 모습을 검색하여 봤습니다....
    Date2012.03.25 Category기타 Views4476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Next ›
/ 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