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한국선거
2012.04.08 23:44

이란 테러용의자 3차례나 국내 잠입

조회 수 3925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Extra Form
뉴스출처 http://news.naver.com/main/hotissue/read...;ptype=011

이란 테러용의자 3차례나 국내 잠입



최근 2년 서울대 대학원서 폭발물 연구

핵정상회의 전후 의심자 검거때 붙잡혀

테러리스트로 의심되는 이란인이 신분을 위장한 뒤 입국해 서울대 대학원에서 2년 간 폭발물 관련 연구로 석사학위 과정을 이수하다 적발돼 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사법당국은 지난달 말 열린 서울 핵안보정상회의를 전후해 이 이란인을 포함한 탈레반, 우즈베키스탄 이슬람운동(IMU) 등 국제테러조직과 연관된 다수의 테러리스트 용의자를 검거, 추방 등 조치를 취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도 더 이상 국제테러의 안전지대가 아닌 것으로 드러나고 있다.

8일 사법당국에 따르면 이란 국적의 B(38)씨는 지난 2010년 6월 'NEEKOU'라는 이름의 가짜 신상정보와 학력 등으로 서울대 입학 허가를 받은 뒤 기계항공공학부 대학원에서 수강 및 연구 활동을 하다 지난 2월 8일 법무부 이민특수조사대와 경찰에 적발됐다. 사법당국은 현재 법무부 외국인보호시설에서 B씨를 조사하며 강제추방 절차를 밟고 있다. B씨는 대학원 3학기 동안 폭발역학과 고에너지물질 및 우주탐사용 레이저 분광기술 관련 과목을 수강한 것으로 확인됐다. 학생신분인데도 돈 씀씀이가 커, 이를 수상하게 여긴 동료 이란인이 사법당국에 신고, 수사를 벌이게 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B씨는 앞서 2007년 7월에는 'NIKOO'라는 이름을 사용한 유학비자로 입국, 고려대 대학원 물리학과에서 석사과정을 밟다가 같은 해 12월 위명여권 사용 사실이 밝혀져 추방된 것으로 조사돼 충격을 주고 있다.

정부 관계자는 "B씨는 2004년부터 모두 3차례 타인 명의의 위명 여권으로 국내에 잠입해 활동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며 "국내에서 정보수집 등 테러 관련 활동을 한 직접 증거는 포착하지 못했지만 테러리스트 용의자로 볼만한 여러 의심스런 정황이 있다"고 밝혔다. B씨는 2004년 7월 또 다른 위명여권으로 기업투자 목적의 비자를 받아 국내에 입국, 활동하다 2006년 8월 체류기간이 만료되자 프랑스 국적의 위조여권을 이용, 캐나다로 출국하려다 적발된 적도 있다. 위명여권은 이름과 생년월일 등 신상정보를 바꿔 만든 가짜 여권이지만 정부 관계자에 뇌물을 상납하는 등의 방법으로 국가 전산망에 정식 등록된 게 위조여권과 다른 점이다.

경찰 관계자는 "올해부터는 입국심사 과정에서 얼굴과 지문 정보를 대조하는 안면인식 시스템을 구축해 운영하는 등 불법 입국 검색 절차를 대폭 강화했다"고 밝혔다.

채희선기자 hschae@hk.co.kr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사이트 날짜 조회 수
326 이슬람 지하철 7호선 ‘폭발음’…승객 385명 긴급 대피 수정 2012.05.01 39890
325 이슬람 美 빈라덴 사살 1년..테러공포 `진행형' 수정 2012.04.29 37758
324 공산당 북한 봉수교회서 하나님은 살아계시다고 외치자... 2012.04.29 30181
323 한국선거 정몽준, 내일 대선출마 선언..국회서 기자회견 수정 2012.04.28 38945
322 한국선거 김문수 “대선 출마”… 非朴, 레이스 불댕기다 2012.04.23 28840
321 미국선거 프랑스 대선, 올랑드·사르코지 결선 진출 2012.04.23 27470
320 기타 레이디 가가 입국… 공연 저지 위한 특별기도회 2012.04.21 27210
319 한국선거 김문수 "대선출마 위해 경기지사 사퇴" 2012.04.21 25759
318 한국선거 노회찬 "성당헌금 10만원 경찰내사, 국력낭비" 2012.04.19 26030
317 한국선거 4.11 총선을 통해 본 ‘기윤실’과 ‘김용민’ 2012.04.18 27116
316 이슬람 나이지리아 카쿤다 인근 교회에서 자살폭탄테러 기독교인 50명 사망 2012.04.15 27114
315 한국선거 ‘해산한’ 기독당 “2년 후 재창당 할 것” 2012.04.13 27650
314 한국선거 “원내 입성하면 기독교인 의견수렴 창구 만들 것” 수정 2012.04.11 38085
313 한국선거 [총선 D-1]‘깊어진 불신’..정당별 득표율 향배는? 수정 2012.04.10 35867
312 한국선거 한기총 “한명숙 권사, 김용민 실체 알고도 공천했나” 수정 2012.04.10 38417
311 한국선거 “기독정책 관철, 기호 10번 기독당 국회 입성 뿐” 수정 2012.04.10 37077
310 한국선거 총선 D-1, 주요 정당 기독교 관련 정책·공약 비교 수정 2012.04.10 36952
309 한국선거 전광훈 목사 “한국교회 현실적 부활은 기독당 승리 뿐” 수정 2012.04.08 42535
» 한국선거 이란 테러용의자 3차례나 국내 잠입 수정 2012.04.08 39256
307 한국선거 김용민 “심판받을 자가 큰소리…사퇴 정면거부” 2012.04.08 31268
Board Pagination ‹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33 Next ›
/ 3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by webmaster@chripo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