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조회 수 3762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Extra Form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0/11/10/0200000000AKR20101110107100004.HTML연합"인권위 파행 정부책임…위원장 사퇴하라"

법조계·여성계·인권위 前직원 등 입장 발표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법조계, 여성계 등 각계 인사와 전직 인권위 직원 등이 최근 국가인권위원회 위원들의 사퇴 파문에 대해 정부의 책임을 묻고 현병철 위원장의 사퇴를 촉구하는 성명을 잇따라 발표했다.

   '현병철 인권위원장 사퇴를 촉구하는 전국 법학자 및 변호사 공동선언 준비단' 소속 법조인들은 10일 공동 선언문을 통해 "인권위가 파행 운영을 거듭해온 책임은 무자격 인권위원과 위원장을 임명하고 조직 축소를 통해 인권위의 독립성을 훼손한 정부에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현 위원장이 모든 문제에 일차적 책임을 지고 사퇴하는 것이 문제 해결의 첫걸음이며 인권위원 인선 절차 등 전면적 제도 개선이 절실하다"고 주장했다.





   이 단체 성명에는 전국 변호사와 법학자 330여명이 서명했다.

   전직 인권위 직원 18명도 입장을 내 "인권위원의 자격을 '인권 문제에 지식과 경험이 있고 인권 보장 업무를 공정하고 독립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사람'으로 규정한 인권위법을 위반한 정부의 불법적 인사에 사태의 근본 책임이 있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국제사회가 가장 괄목할 만한 국가인권기구로 평가하던 한국 인권위가 하루아침에 말단 행정기구로 전락한 데 참담함을 느낀다"고 강조했다.

   한국여성단체연합 등 30여개 여성단체 회원들도 이날 오전 인권위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바닥으로 치닫는 인권위의 현실에 대해 현 위원장은 책임을 통감하고 스스로 물러나야 하지만 지금껏 아무런 답을 내놓지 않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들 단체는 "현 위원장은 취임 초기 '아직도 여성 차별이 있느냐'는 발언을 하는 등 자질이 의심된다"며 "인권에 대한 기본적인 이해조차 보이지 않는다"고 질타했다.

   kimhyoj@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0/11/10 12:06 송고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사이트 날짜 조회 수
26 이슬람 “이란 혁명수비대, 한국서 1조원 돈세탁 의혹” 2014.05.06 22763
25 불교 승려도박 직격탄… 조계종 5개 계파 중 1곳 해산 2012.05.15 22719
24 기타 김신 후보자, 종교 편향 지적에 민주당 '선 긋기' 2012.07.09 22686
23 공산당 차별금지 표방하면서 차별하자는 법, 군인권기본법안(심상정의원 등 11인) 발의: 입법예고기간20141204~1218일 2014.12.15 22647
22 이슬람 檢, '유병언 소재 첩보' 금수원 인근 요양원 강제진입 2014.05.19 22595
21 이슬람 지하철 수상한 가방에 숨죽인 2시간 30분_노인이 가장 놓고 나가 2014.03.18 22584
20 미국선거 유럽 휩쓴 유권자 분노, 앞으로의 세계경기는? 2012.05.08 22527
19 이슬람 檢 변기춘 천해지 대표 자정 넘겨 조사…영장 방침(종합2보) 2014.05.07 22526
18 이슬람 [신장지역 테러… 위구르族 범인2명 포함 3명 사망, 79명 부상]-신장위구르 분리 독립세력, 이슬람 테러단체서 지원 의혹 2014.05.02 22481
17 이슬람 극단적인 이슬람 무장단체인 “보코 하람에 납치된 소녀 200명 구해 달라” 2014.05.03 22306
16 프리메이슨(일루미나티) 힐러리의 이메일은 무슬림형제단인 에버딘(E-mail 스캔들)이 받았는데, 박근혜의 이메일을 받은 최순실은 정부로고에 이슬람 상징 초생달을 넣었다?: 최순실과 이슬람(사이비종교-이단)의 커넥슨 2016.11.06 22169
15 이슬람 조타실에 있던 필리핀 가수 부부 "승무원, 구호조치 없었다" 2014.05.08 22113
14 이슬람 與野, 靑포함 세월호 국정조사 합의(상보) 2014.05.21 22003
13 이슬람 청해지, 프랑스 법인과 거액 내부거래 2014.04.25 21886
12 공산당 “또 남침용 땅굴” vs “또 땅굴 궤변”: 남양주서 천공작업, 양주 이어 추가 발굴 주장 2014.11.13 21857
11 기타 SM "이수만, 美 별장 적법한 절차로 취득 후 매각" 2014.03.28 21831
10 이슬람 보코하람 “납치한 소녀 200명 내다팔겠다”_최고지도자, 동영상서 범행 시인 2014.05.07 21766
9 이슬람 ‘침몰’ 세월호 (주)청해진해운이 구원파 관련사? 2014.04.25 21510
8 이슬람 [세월호 침몰 참사] 유병언 소재조차 파악 못하고… 장남은 잡지도 못하고(음모론) 2014.05.14 21496
7 이슬람 '요양병원 방화' 치매노인 긴급체포(종합) 2014.05.28 21417
Board Pagination ‹ Prev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Next ›
/ 3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by webmaster@chripol.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